#18 수련회! 수련회! 수련회!

일상

2014. 8. 21. 09:30



처음으로 다녀온 수련회, 지금까지도 그 여운이 남아있다. 

원주 아지트(?) 에서의 모임도 즐거웠고 현이의 생일파티도 최고였고, 여자들끼리 새벽까지 수다를 떨다 자는 그 기분도 느껴보는 것도 오랜만이었고, 다들 모여 새로운 게임을 배워 밤 늦을 때까지 잠도 안오고 게임을 해보는 것도 너무너무 즐거웠고, 편먹고 볼링하는 것도 너무너무 좋았다. :D 



예배와 축제 시간. 이런 경험은 처음 해봐서 신기하기도 하고 더 배울 것이 많다는 생각이 들더라. 그래도 짧은 시간동안 영적 성숙과 지식이 많이 쌓였다고 생각했지만 온맘으로 받아들이는 사람들을 보며 나는 아직 멀었다는 생각이 들기도. 축제의 시간에는 우리가교 삼총사가 나서줘서 더욱 즐거웠고, 내가 게임에서 이겨 큰 박스에 담긴 꽈자를 타와서 즐거움은 세배가 되었었다. 



무엇보다도 긴 운전에도 즐거운 마음으로 안전운전해주고 함께 수련회에 간 남편에게 가장 감사했던 시간이었다. 그리고 우리 운전하는 동안 많은 비밀스러운(?) 이야기를 나눠준 찬이와 동이 쵝오! 아무튼 하나부터 열까지 머릿속에 남기고 싶었던 즐거운 시간들이었다. :) 몇몇 사람들의 프라이버시를 위하여 내 사진을 빼고는 다 모자이크 처리했음!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 간호사 국가고시를 마쳤다  (6) 2016.01.22
#19 콩알이와 함께한 실습  (0) 2014.12.23
#18 수련회! 수련회! 수련회!  (0) 2014.08.21
#17 괜찮아  (0) 2014.08.13
#16 NICU 14일 실습일지  (0) 2014.08.13
#15 결혼 6개월 평가보고서  (0) 2014.08.04